고객센터
고객센터 성공사례

성공사례

[ F-1비자] 1년 이상 추가심사(AP)로 펜딩되던 F-1비자를 다시 신청하여 발급받은 사례!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19-10-08 11:15:51
  • 조회수 645
임앤유는 매주 저희 사무실과 함께 비자 발급에 성공한 고객님의 사례 중
참고가 될만한 특수한 케이스를 선정하여 공유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한 명문대에 재학중인 K 님께서는 군 입대로 인한 휴학 후 복학을 위해 F-1비자를 신청하셨습니다. 인터뷰에서는 별 문제가 없었으나 추가심사(AP)가 필요하다는 통보를 받고 몇 가지 기본적인 개인 정보를 제공한 K 님은 이후 몇 차례 대사관에 진행에 대한 문의를 하셨으나 기다리라는 답변만 받고 1년이라는 시간이 지나갔습니다. 학기 시작일이 코앞이라 더 이상 복학을 미룰 수 없었던 K 님께서는 고민 끝에 저희 임&유를 찾아 주셨습니다.

가장 최근의 문의에서 대사관으로부터 ‘비자 재신청은 심사 진행만 늦출 뿐이다’라는 답변을 받은 K 님께서는 이런 상황에서 비자 재신청이 가능한지 문의를 주셨고 임&유의 유혜준 미국 변호사는 규정에 따라 펜딩 중인 기존의 신청을 철회하고 새롭게 F-1비자를 신청해볼 수 있다는 답변을 주었습니다. 이후 대사관에서도 비자 재신청이 가능하다는 답변을 받고 K 님은 임&유와 함께 기존에 신청한 비자를 철회하고 1년 만에 F-1비자를 다시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임&유의 유혜준 미국 변호사는 우선 I-20 상의 프로그램 시작일이 촉박하므로 인터뷰 긴급 요청을 통해 날짜에 맞추어 인터뷰를 볼 수 있도록 조치를 취했습니다. K 님께서는 이전에 미국 입/출국에 부정적인 기록이나 경찰 관련 기록도 없을 뿐 아니라 명문대 생이고 학업 성적도 우수하셨습니다. 그러나 이전에 개명한 기록이 있고 개명 후 이름이 상당히 흔한 이름이었기 때문에 다른 기록이 있는 동명이인으로 인해 추가심사(AP)를 진행 중일 가능성이 높았습니다. 임&유는 위 내용에 초점을 맞추어 입증 서류를 준비하고 시뮬레이션 인터뷰를 통해 영사 인터뷰에서의 태도에도 조언을 드렸습니다. 인터뷰 당일, K 님은 큰 문제없이 인터뷰를 보고 돌아오셨으나 이번에도 추가심사(AP)는 진행되었습니다.

임&유는 규정에 따라 인터뷰 일자로부터 180일 이후에 진행에 관한 문의를 할 수 있고, 재신청을 통해 학기 시작에 대한 내용을 충분히 설명했기 때문에 우선은 기다려보는 것이 좋겠다고 조언을 드렸습니다. 약 한 달여가 지난 후, 대사관 측에서는 K 님의 이메일로 심사가 종료되었으니 I-20와 여권을 제출하라는 통보를 해왔고 제출 후 몇 일만에 K 님의 F-1비자가 무사히 발급되었습니다. 


 간혹 특별한 이유없이 장기간 추가심사(AP)가 진행되는 케이스가 있습니다.  

이런 경우, 대사관 측에 문의를 해보거나 기존 신청을 철회하고 
재신청을 하는 등의 접근 방식은 개별 케이스의 배경에 따라 달라질 수 있으므로
미국 비자 진행에 대한 경험이 많은 전문가의 조언을 받으시기를 권장합니다.

목록





이전글 신체 장애가 있는 신청인이 4개월 만에 이민비자 발급에 성공한 사례!
다음글 폭행과 절도죄 기록이 있었음에도 웨이버를 피해 B1/B2 비자 발급에 성공한 사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