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객센터 > 금주의 성공사례

금주의 성공사례

제목 [ F-1비자] Out of status 로 인해 두 번이나 F-1비자가 거절되었지만 임&유와 함께 재신청에 성공!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8-04-18
임앤유는 매주 저희 사무실과 함께 비자 발급에 성공한 고객님의 사례 중
참고가 될만한 특수한 케이스를 선정하여 공유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한 명문대에 재학중인 K 학생은 여자친구와의 관계가 악화되면서 성적이 떨어지고 등록한 한 과목을 취소하는 바람에 이민법 규정에 의해 SEVIS(The Student and Exchange Visitor Information System)가 만료된 것을 알지 못한채 여름학기를 등록하여 6개월 이상 합법적인 신분을 잃은채 체류하였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외국학생 담당 직원으로부터 F-1 신분이 유지되고 있지 않아 Out of Status 상태라는 경고를 듣고 K 학생은 급히 귀국하여 군에 입대하였습니다.

학교 담당자가 곧바로 문제를 파악하고 F-1신분을 회복(Reinstatement)시켰다면 문제가 되지 않았겠지만, K 님에게는 그러한 사실이 제대로 통보되지 않아 신분회복이 되지 않은 채 학교를 다니다가 이러한 문제를 겪은 것이었습니다. 한국 귀국 후 군 복무가 끝날 무렵 K 학생은 다시 미국 학교에 복학하기 위해 F-1비자를 신청했으나 Out of Status 기록으로 인해 두 번이나 F-1 비자가 거절되었고, 난감해하며 임&유를 찾아 주셨습니다.

자신의 실수로 K 학생에게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던 학교 담당 직원이 K 학생의 복학을 돕기 위해 대사관에 제출할 서신도 여러개 써 주었고, K 님은 비자 신청 시 그 서류들을 제출했지만 임&유가 검토한 결과 이 서류들이 오히려 비자를 받는데 걸림돌이 되었습니다. 임&유는 담당 직원에게 이민법 상 이러한 서신은 도움이 되지 않으며 K 학생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해법들을 이메일로 설명하며 협조를 당부했습니다.

<1차 인터뷰>
임&유는 K 학생의 복학 일정을 세우고, 이에 따라 F-1비자 재신청을 준비했습니다. 이미 거절 기록이 두 번이나 누적되어 있기 때문에 대사관의 기록에 남아 있을 부정적인 요건을 극복하고 비자를 받을 수 있도록 철저한 준비를 도와드렸습니다. 인터뷰 과정에서 영사가 과거 Out of Status에 관한 질문을 할 것을 예상하여 간결하고 정확한 답변 및 태도를 점검해 드렸습니다.

저희의 최우선 목표는 K 학생이 6개월 이상 합법적인 체류 신분을 상실한 채 미국에 있던 기록이 '입국금지' 처분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하는 것이었으며, K 님의 복학 일정에 지장이 생기지 않도록 추가 심사(AP)를 피하거나 추가 심사에 걸리더라도 단기간 내에 비자를 발급받을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였습니다.

예상했던 대로 인터뷰에서 담당 영사는 K 학생에게 몇 주간의 검토 후 결과를 통보해주겠다고 언급했으며, 몇 주 후 뜻밖에도 K 학생은 2차 인터뷰 통보를 받았습니다.

<2차 인터뷰>
영사가 인터뷰를 두 번이나 진행하는 사례는 흔치 않기 때문에 임&유는 모든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치밀한 준비를 하였습니다. 아마도 영사의 입장이 K 학생의 비자를 거절할 만큼 부적격 사유가 충분하지는 않고, 그렇다고 승인해주기에는 이전의 부정적인 기록들이 마음에 걸렸기 때문에 다시 한 번 인터뷰를 요청하는 것이라 판단했습니다.

임&유는 2차 인터뷰에서 해소해야 하는 쟁점이 무엇인지를 분석하고 K 학생이 인터뷰를 통해 영사가 품고 있는 의문을 시원하게 해소할 수 있도록 핵심 포인트를 짚어 드렸습니다. 

2차 인터뷰를 마친 몇 주 뒤, K 님의 F-1비자는 성공적으로 발급되었습니다. K 학생과 학교, 대사관 세 곳과 긴밀한 소통이 필요했고 주의할 점이 많았던 케이스가 승인되어 임&유는 큰 보람과 자긍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대학교 마지막 학년을 앞두고 예상치 못한 문제로 복학을 오랫동안 미뤄야했던 K 님이 이제는 자유롭게 본인의 희망과 계획에 따라 학업을 마칠 수 있게 되어 매우 다행입니다.

* 추가설명
SEVIS 제도는 9.11 테러 사건 당시 테러범이 학생비자(F-1)로 미국에 잠입한 사건을 염두에 두고 미국연방 국토안전부(DHS)에서 유학생들의 신분을 SEVIS(The Student and Exchange Visitor Information System)라는 시스템을 통해 관리하기 시작한 것입니다. 모든 유학생은 SEVIS 넘버를 부여받으며, 학업을 정상적으로 이수하지 않으면 이 넘버가 소멸(Terminate)되어 학생신분을 잃게 됩니다.